박한이, ‘친절한 한이씨’

  • 괌 1차 전훈에 참가 중인 삼성 라이온즈 외야수 박한이가 어린이 팬에게 사인을 해주고 있다. 지난 시즌이 끝난 뒤 두 번째 FA 자격을 취득한 박한이는 삼성과 4년간 최대 28억원에 계약을 체결했다. 삼성 라이온즈 제공.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