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서도 폐사한 야생조류 AI검출

[헤럴드생생뉴스]지난달 28일 경기도 수원시 화서동 농촌진흥청내 소하천에서 폐사한 큰기러기에서 AI(조류인플루엔자) ‘H5N8’형 바이러스가 검출됐다.

농림축산검역본부는 1일 이 같은 내용을 경기도에 통보했으며 고병원성 여부를 분석하고 있다.

수원시는 10개반 50명으로 구성된 특별방역대책본부를 구성, 24시간 운영하며 축산농가와 소하천 등 취약지역에 대한 방역과 예찰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특히 폐사한 큰 기러기가 발견된 농촌진흥청 주변 서호저수지와 주변 공원, 소하천 등에 대해 방역을 실시하는 한편 시민 출입을 통제하고 있다.

또 농촌진흥청 주변 안산방면 도로 2곳에 통제초소를 설치, 통행 차량에 대해 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수원에서는 국립축산과학원에서 연구용 토종닭 700여마리 등 15농가가 가금류 6만4000여마리를 사육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