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리 양현석 변신 “모자부터 말투까지…승리 맞아?”

[헤럴드생생뉴스]그룹 빅뱅의 멤버 승리가 양현석으로 완벽 변신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위너TV’ 8회에서는 위너(강승윤 이승훈 송민호 남태현 김진우) 멤버들이 SBS 드라마 ‘상속자들’을 패러디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승리는 YG 소속사 대표인 양현석으로 변신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양현석이 애용하는 모자를 쓰고 다리를 꼰 채로 양현석 성대모사를 소화했다.

승리는 자신의 사무실에 들어온 남태현에게 “너 언제 들어왔냐. 앉아라”라고 말하며 양현석을 흉내냈다.

이어 승리는 “탄이(강승윤) 왜 만나는 거냐. 열흘 주겠다. 그 뒤에는 둘이 헤어져라”라며 “박진영하고 유희열한테는 이야기해놨으니까 캐스팅카드를 주겠다. JYP를 가든 안테나뮤직을 가든 알아서 해라”고 말해 웃음을 선사했다.


또 승리는 양현석의 아내인 이은주와 통화하는 장면까지 능청스럽게 연기해 폭소를 자아냈다.

승리 양현석 변신에 누리꾼들은 “승리 양현석 변신, YG 소속 가수들은 다 한다는 양현석 성대모사” “승리 양현석 변신, 완전 빵 터짐” “승리 양현석 변신, 어제 진짜 웃겼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email protected] [사진=Mnet]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