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날, 왓포드로 임대 보낸 박주영에 “행운을 빈다”

  • 아스날이 잉글랜드 챔피언십(2부리그) 왓포드로 임대 보낸 박주영(29)에게 “행운을 빈다”는 메시지를 남겨 화제다. 아스날은 1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박주영의 임대 소식을 전하면서 “아스날에 있는 모든 이들은 박주영이 왓포드에 있는 동안 행운이 있길 빈다”며 진심으로 응원했다. 그간…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