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부선 천안 두정역 인근서 새마을호 열차 한량 탈선

[헤럴드생생뉴스]2일 오후 1시 20분께 충남 천안시 두정역 인근 경부선 하행선에서 서울을 떠나 마산으로 가던 새마을호 열차의 맨 뒤칸 한량이 탈선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부상자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열차 운행이 1시간여가량 지연돼 승객 400여명이 불편을 겪었다.

열차는 사고가 난 마지막 차량을 떼어낸 뒤 목적지로 출발했다.

코레일의 한 관계자는 “사고지점이 4개 선로가 있어 우회운행을 통해 다른 열차운행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라며 “승객들에게는 규정에 따라 지연보상금 등을 지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코레일은 사고가 난 열차 차량을 이동시키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