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친구’ 고주원, 궁극의 매너남 등극..보디가드 자처

  • [OSEN=김경주 기자] 배우 고주원이 궁극의 매너남으로 등극했다. 고주원은 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별친구’에서 디스코팡팡을 타며 힘들어하는 북한 친구 순미의 보디가드를 자처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 북한 친구들과 남한 친구들은 디스코팡팡을 타러 가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타기 전 한번도 타…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