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 바다, 가장 무서운 시어머니 후보 1위..”파이팅 넘쳐서”

  • [OSEN=이혜린 기자]가수 바다가 가장 무서울 것 같은 시어머니감으로 뽑혔다. 바다는 1일 방송된 KBS ’불후의 명곡’에서 설 특집을 맞아 관객들에게 실시한 ‘시어머니가 된다면 가장 무서울 것 같은 여가수는?’이라는 설문조사에서 1위를 차지했다. 이유는 “파이팅이 너무 넘쳐서 힘들 것 같다”는…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