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로열 파이럿츠, 색다른가? ‘글쎄요’

3인조 남성 밴드 로열 파이럿츠가 계속해서 무대를 가졌음에도 불구하고 시청자들의 반응은 냉담하기만 하다.

로열 파이럿츠는 2월 2일 오후 방송한 SBS ‘인기가요’에 출연해 자신들의 타이틀곡 ‘드로잉 더 라인(Drawing The Line)’을 열창했다.


멤버들의 노력과는 달리 시청자들은 큰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로열 파이럿츠는 데뷔 싱글 ‘샤우트 아웃(Shout Out)’에 이어 두 번째 앨범을 발매했다. 그러나 팀이 잘 알려지지 않아 ‘드로잉 더 라인’이 이들의 데뷔곡이라고 생각 하는 시청자들이 대부분이다. 기억하기 어렵고 의미가 쉽게 각인되지 않는 팀명도 한몫 했다.

‘드로잉 더 라인’은 리드미컬한 기타 연주와 신나는 드럼 그루브가 어우러진 곡이다. 리드보컬 문의 진성 가성을 넘나드는 보컬이 눈에 띈다.
속보팀 이슈팀기자 /ent@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