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훈련 끝 홍명보호, 박주영 박지성은?

[헤럴드생생뉴스]한국 축구 대표팀이 브라질과 미국에서 3주간 전지훈련 일정을 모두 마치고 귀국길에 오른다.

한국대표팀은 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카슨에서 미국 대표팀과 평가전에서 0대2로 패배했다. 전지훈련중 멕시코에 0대4로 패배한 이후 2연패를 기록했다.

‘홍명보호’는 지난 13일 한국을 출발, 2014 브라질 월드컵에서 베이스캠프로 사용할 브라질 파라나주의 포즈 두 이구아수시에서 일주일 동안 체력 훈련을 한 뒤 미국 로스앤젤레스로 이동해 세 차례 평가전을 펼쳤다.


유럽파 선수들이 빠진 상태이긴 하지만, 미국과 멕시코에 완패가 보여주듯 불안한 전력을 드러냈다.

홍명보 감독은 선수들과 귀국하지 않고 미국에서 며칠 더 머무른 뒤 유럽파 태극전사들의 기량을 점검하기 위해 유럽행 출장길에 나선다.

특히 최근 2부리그팀인 왓포드로 옮긴 박주영(사진)의 경기를 관전할 예정이어서, 박주영의 대표팀 합류여부가 주목되고 있다. 또 홍 감독의 구애에도 불구하고 대표팀 복귀 불가 선언을 한 박지성(에인트호번)도 만나 결론을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