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안 지킴이’ 육군 8군단 지역 사랑나눔 운동

동해안 지킴이 육군 제8군단(단장 김유근)이 독거노인과 불우이웃을 돕기 위한 ‘사랑나눔운동’을 대대적으로 펼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8군단 사령부 및 직할부대 장병은 지난해 2월부터 1년 동안 지역 내 어려운 이웃과 복지시설을 대상으로 성금 기부와 독거노인 사랑봉사활동, 사랑의 땔감나누기운동을 실천하고 있다. 또 양양사랑 후원회를 결성하고 희망간부 1인당 1계좌 5000원을 기본으로 개인의 희망에 따라 모금한 성금을 독거노인, 소년소녀가장, 생활이 어려운 참전용사에게 후원했다. 특히 소년소녀가장에게 어려운 환경에서도 꿈을 잃지 않고 학업을 계속할 수 있도록 연간 2134만원의 장학금을 기탁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