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별그대’ 현장에 센스 만점 간식차 선물 ‘휘경이가 쏜다’

배우 박해진이 설을 맞아 현장 스태프에게 센스 넘치는 간식차를 선물했다.

박해진은 지난달 29일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극본 박지은, 연출 장태유) 촬영장에 빼곡하게 음식이 들어차 있는 간식차를 촬영장에 선물했다.

간식차에는 ‘별에서 온 떡볶이 휘경이가 쏜다’라는 현수막이 걸려 있다. 스태프들은 박해진이 준비한 간식차에서 떡볶이, 오뎅 등을 나눠 먹는가 하면 음료수와 치킨까지 나눠먹으면서 추운 날씨에 따뜻하게 마음을 채웠다.


박해진은 스태프의 음식에 직접 케첩을 발라주며 훈훈함을 더했다. 그의 센스와 매너가 넘치는 간식차 선물에 스태프들은 즐겁게 촬영을 이어갔다는 후문이다.

이 밖에도 박해진은 중국과 한국에 있는 자신의 소속사 식구 전원을 알뜰히 챙긴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소속사 전 식구와 자신의 코디네이터를 비롯한 스태프들에게까지 손수 고른 신발과 점퍼, 손편지로 고마움을 표시했다.

그는 선물 하나하나 마다 “2013년 한 해도 고생 많으셨습니다. 2014년에도 모두 건강하고,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는 더블유엠컴퍼니가 되길. 파이팅”이라며 손글씨로 적은 편지를 선물하며 감사한 마음을 전달, 의리를 과시했다.

네티즌들은 “우리 휘경이가 쏜다는데 나도 먹고 싶다”, “화기애애한 게 눈에 보여요”, “진짜 종합선물세트! 간식에 떡에 치킨까지 없는 게 없네”, “소속사 식구들도 알뜰히 챙겼네. 완전 호감 박해진”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박해진은 ‘별에서 온 그대’ 이후 차기작으로 오는 4월 방송 예정인 SBS 새 월화드라마 ‘닥터 이방인’(극본 박진우, 연출 진혁)의 천재 의사 한재준 역을 맡았다.
조정원 이슈팀기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