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한화 클레이, “투수에겐 구속이 전부가 아니다”

  • [OSEN=오키나와, 이상학 기자] “투수에게 구속은 가장 마지막 문제다”.  한화 새 외국인 투수 케일럽 클레이(26)가 순조롭게 적응해가고 있다. 지난 15일 일본 오키나와 스프링캠프 첫 날부터 선수단에 합류한 클레이는 김응룡 감독과 정민철 투수코치로부터 제구력과 준비성에서 합격점을 받았다. 최고참…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