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스페인서 불면증치료제 도입

동아시아 13개국 판권 확보…2018년께 상용화

일동제약(대표 이정치)이 스페인 페레 사와 불면증치료제 ‘로레디플론’ 도입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일동제약은 이번 계약으로 우리나라를 비롯해 중국, 일본, 필리핀 등 동아시아 13개국의 판권을 확보했다.

로레디플론은 임상시험 결과 빠른 수면유도와 수면의 지속성이 우수하다는 점이 확인됐다. 빠른 수면유도에 촛점을 맞춘 기존 치료제와 달리 빠른 수면유도와 함께 수면의 지속성을 도와 수면의 질을 향상시키는 약물이라고 일동제약은 설명했다.

현재 임상 2상을 앞두고 있으며 오는 2017년까지 임상시험을 완료하고, 2018년 상용화한다는 게 목표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이번 계약으로 동아시아 지역에서 로레디플론 개발과 허가를 주도하게 됐다”며 “불면증 환자들의 수면의 질을 향상시는 중요한 약물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조문술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