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 중소기업 재직자를 위한 온ㆍ오프라인 혼합연수과정 개설

[헤럴드경제=이슬기 기자] 중소기업진흥공단(이사장 박철규)은 중소기업 재직자의 역량향상을 위해 ‘온ㆍ오프라인 혼합연수(블렌디드러닝)’ 과정 15개를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블렌디드 러닝은 온ㆍ오프라인 교육의 장점을 결합한 교육과정으로, 1단계 오프라인 교육을 통해 이론학습과 실험실습을 시행한 뒤 2단계 온라인 교육으로 이론복습 및 심화학습에 들어간다.

마지막으로 3단계 전문강사 튜터링에서는 학습 내용을 실무에 수월하게 적용하는 방법을 가르쳐 준다.

지난해에는 8개 교육과정만이 운영됐지만, 올해에는 ‘글로벌 바이어 발굴 기법’, ‘현장개선과 5S 실천’ 등 7개 과정이 추가돼 총 15개 과정으로 확대 운영된다.


오프라인 교육은 안산, 경산, 진해 3개 지역의 중소기업 연수원에서 열린다. 오프라인 교육 수강 후, 1~2개월 동안 온라인으로 교육과정을 수강할 수 있다.

정진수 중진공 중소기업연수원장은 “30년 전통의 중소기업연수원은 산업교육 노하우, 체계적인 커리큘럼, 다양한 연수프로그램을 갖추고있다”며 “온ㆍ오프라인 혼합연수를 통해 중소기업 재직자들의 역량을 향상 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블렌디드 러닝 교육 수강을 희망하는 기업은 중소기업연수원 홈페이지(http://sbti.sbc.or.kr)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