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루 트래블 마트, 수도 리마서 개최…한국 등 전세계 141개 여행업체가 한자리에

[헤럴드경제=남민 기자] 페루관광청은 오는 4월 24일부터 27일까지 수도 리마에서 페루 관광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페루 트래블 마트(Peru Travel Mart)가 열린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페루와 전세계 여행 업체들의 교류를 증진하는 장으로, 페루 인바운드 관광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한 행사이다. 유럽, 아시아 등 전세계 141개의 여행 업체가 참여할 예정이다.

1987년부터 개최된 페루 트래블 마트는 페루 관광산업을 대표하는 행사로 페루의 관광 관련 민간업체뿐만 아니라 정부 기관 등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번 행사에는 페루의 주요 관광 명소, 서비스 관련 세미나를 비롯, 페루 관광에 대한 전문적인 정보를 교류하고 인바운드 마켓을 활성화 할 예정이다.


2014 페루 트래블 마트는 리마에 위치한 쉐라톤 호텔 컨벤션 센터에서 열리며 페루 인바운드 관광 관련 새로운 상품 구성에 대한 정보 교류 및 다양한 업체와 파트너쉽을 맺을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예정이다. 4일간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는 페루뿐 아니라 우리나라를 비롯한 전 세계 업체가 참석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