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립 세이모어 호프먼 사망. 누군가 보니?

[헤럴드생생뉴스]아카데미 남우주연상 수상경력의 연기파 배우 필립 세이모어 호프먼이 46살의 나이로 2일(현지시간) 사망했다.

외신에 따르면 호프먼은 이날 오전 미국 뉴욕시 소재 자신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현지 경찰이 밝혔다.

사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지만 발견 당시 호프먼이 팔에 주사기를 꽂고 있었던 점을 미뤄 약물 과다 복용으로 사망한 것으로 현지 경찰은 추정하고 있다.

호프먼은 ‘미션 임파서블3’ ‘다우트’ ‘부기 나이트’ 등에서 개성 강한 캐릭터 연기로 사랑을 받았다. 특히 2006년 소설가 트루먼 카포티의 전기영화 ‘카포티’로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받기도 했다. 최근작으로는 ‘헝거게임’시리즈에 출연해 한국 관객들에게도 낯익은 인물이다.

[email protected]

[사진=영화 카포티 포스터]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