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SEN 인터뷰] 오승환, “후지카와 아닌 오승환 이미지로”

  • [OSEN=오키나와, 이상학 기자] “신인의 마음가짐이다. 그러나 신인처럼 해서는 안 된다”.  한신 타이거즈 새로운 수호신 오승환(32)이 순조롭게 일본 야구에 적응하고 있다. 지난 1일 일본 오키나와 기노자구장에서 시작된 캠프에서 선수들과 동화된 모습으로 훈련도 무난하게 소화 중이다. 와다 유타카 …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