격투기 좋아하는 사람들의 만남 ‘주먹이운다’

  • [OSEN=정송이 기자] 3일 오후 서울 청담동 서두원GYM에서 케이블채널 XTM ‘주먹이 운다’ 현장 인터뷰가 진행됐다. 육진수, 뮤지, 서두원, 이훈, 윤형빈, 남의철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주먹이 운다’는 각기 다른 사연을 가진 도전자들이 주먹을 맞대는 승부를 통해 놀라움과 감동을 선사해 온 리얼 격투 서…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