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리와 나’ 이범수, 윤아에게 조언 구한 뒤 사직서 제출

  • [OSEN=황미현 기자] 이범수가 윤아에게 조언을 구한 뒤 대통령에게 사직서를 제출했다. 3일 오후 10시 방송된 KBS 2TV ‘총리와 나’에서는 권율(이범수 분)이 대통령에게 사직서를 제출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권율은 남다정(윤아 분)에게 “한 가지 묻겠다. 내비게이션에도 나오지 않는 길이 있으면 어떻…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