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KBL, ‘비(非)스포츠맨십 행위’ 비어드에 200만 원 징계

  • [OSEN=김희선 기자] 여자프로농구연맹(WKBL)은 3일 오전 WKBL 사옥에서 제 4차 재정위원회를 개최, 엘레나 비어드(32, 신한은행)에게 반칙금 200만 원을 부과한다고 밝혔다. 비어드는 지난 1월 28일 우리은행과 신한은행 경기에서 3쿼터 2분 40여초를 남겨 놓고 양지희(우리은행)와 몸싸움을 벌이다 스포츠맨…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