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약, 스웨덴 1위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 ‘프로비마게’ 국내 출시

[헤럴드경제=조문술 기자]동국제약(대표 이영욱)은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 ‘프로비마게(PROBI MAGEㆍ사진)’를 스웨덴에서 도입해 13일 출시했다.

프로비마게는 세계적으로 우수성을 입증받은 ‘LP299V’ 유산균을 활용한 프로바이오틱스 제품으로, 스웨덴 프로비(PROBI) 사와 업무제휴를 통해 들여왔다. 이날부터 백화점 내 동국제약 건강기능식품 전문점 ‘네이처스 비타민샵’에서 판매된다. 출시를 기념해 매장방문 고객 대상으로 할인행사도 진행한다.

프로미바게는 LP299V라는 프로바이오틱스균주를 개발해 제품화한 것으로, 발매 1년만에 프로바이오틱스 북유럽 최대시장인 스웨덴 판매 1위를 기록했다. 스웨덴 시장점유율 40%를 차지하고 있으며 전세계 40여개국에도 수출 중이다. 


프로바이오틱스는 섭취 시 장내 환경에 유익한 작용을 하는 등 건강에 좋은 살아있는 유산균을 말한다. 프로비마게의 장점은 냉장이 아닌 상온에서도 유산균이 보존되며, 만노스 결합이라는 특허기술을 통해 체내 흡수율이 크게 높은 점이다.

프로비마게는 1캡슐당 식약처 권장 일일섭취량 최대치인 유산균 100억마리가 함유돼 있다. 상온에서도 2년 동안 이 함유량이 유지된다. 1병당 30캡슐(1개월분) 단위로 구성됐다.

동국제약 관계자는 “장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프리미엄 프로바이오틱스 제품에 대한 수요도 증가하고 있다”며 “향후 프로비사로부터 LP299V 균주를 도입해 한국형 프로바이오틱스 제품을 개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freiheit@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