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황을 이기는 창업의 힘, 결론은 아이템이다

시스템방충망전문 ‘고구려시스템’, 블루오션 아이템으로 창업 경쟁력 키워
평생직장이 사라지고 은퇴 연령이 빨라지면서 창업을 통해 인생 2막을 준비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창업은 사실상 은행 금리를 통한 투자가 어려워진 현 상황에서 가장 높은 수익률을 기대할 수 있는 투자처로 꼽힌다.

문제는 대다수의 창업 희망자들이 요식업 등 일부 업종으로 몰리고 있다는 것이다. 실제로 2013년 기획재정부의 ‘최근 자영업자 동향과 시사점’ 보고서에 따르면 2011년 99만 4000명의 신규 창업자 가운데 84만 5000명이 폐업했으며, 폐업률은 85%에 달했다. 이 중 요식업계 폐업비율은 95%로 요식업계의 치열한 경쟁 구도를 확인할 수 있다.

이와 관련 창업 전문가들은 누구나 시작할 수 있는 아이템은 쉽게 실패할 수 있음을 직시해야 하며, 갑자기 유행하는 아이템의 경우 장기적인 측면에서 안전성을 점검해야 한다고 강조한다. 유행을 타는 아이템의 경우 시간이 지나면서 매출이 급감하는 경우가 적지 않으며 시장 경쟁이 치열하지 않는 블루오션 아이템을 선정한다면 좀더 안정적인 창업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는 것.

그런 점에서 시스템 방충망 전문업체 고구려시스템㈜(대표 정수영, http://www.kgrsys.com)은 주목할 만한 행보를 보이고 있다. 그동안 무분별한 대리점 확장을 막기 위해 본사 직영체제로 운영해오다 지방소매고객들의 잇따른 상담과 서비스의 비효율성을 감안해 올 해 대대적인 전국 대리점 확장에 들어가기로 한것. 단 이번 대리점 확장은 한시적으로 진행해 대리점 간 경쟁 과열 양상 등이 유발되지 않도록 할 방침이다.

고구려시스템 안전방충망은 스테인리스 재질로 구성, 프레임과 쉽게 분리되지 않고 튼튼해 범죄는 물론 어린이 안전사고까지 예방할 수 있다. 미관을 해치지 않은 설계로 인테리어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이에 아파트, 빌라 등 공동주택은 물론이고 학교, 병원, 호텔 등 폭넓은 시장을 손쉽게 확보할 수 있다.

대리점 모집은 전국 선착순으로 진행되며 2월 18일까지 진행되는 사전계약기간에 문의하면 우선권 확보와 사전계약할인의 혜택도 동시에 받을 수 있다. 또 일산 킨텍스에서 진행되는 ’2014 경향하우징 페어’ 기간 동안 사업설명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헤럴드생생뉴스/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