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영 혼다코리아 대표, 일일 고객 상담원으로 변신

[헤럴드경제=김대연 기자]혼다코리아 정우영 대표가 고객 센터의 일일 상담원으로 나섰다.

혼다코리아는 지난 10일 정 대표가 혼다 고객 센터의 일일 상담원으로 뛰며 고객 서비스 강화를 본격적으로 실천하겠다는 다짐을 재확인했다고 13일 밝혔다.

정 대표는 혼다 자동차의 점검, 수리 등을 실시하는 주요 서비스센터를 방문해 고객과 대면하며 직접 상담 서비스를 제공했다. 또한 실시간 전화 상담이 이루어지는 혼다 콜센터 업무 현장을 찾아 상담 전용 헤드폰을 착용하고 고객에게 회사의 서비스를 안내했다. 


최근 5만 고객을 달성한 혼다코리아는 지난 6일 출시한 ‘All New 오딧세이’의 출시를 기념해 이같이 CEO가 함께하는 새로운 기회를 마련했다.

정 대표는 “2014년 한층 강화된 고객 서비스를 약속하면서, 올해 첫 신차인 ‘All New 오딧세이’의 꾸준한 선전을 기원하는 마음으로 앞으로도 혼다코리아의 힘찬 도약에 앞장서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혼다는 독보적인 고객 서비스 시스템인 ‘1Roof 3S(Sales, Service, Spare Parts)’를 통해 지난 2013년 수입차, 국산차 통합 A/S 고객만족도 전체 1위를 차지했다. 또한, 새 차를 구입한 소비자를 대상으로 그 회사의 제품, 마케팅, 정책, 서비스 등 전반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하는 종합체감만족도 조사에서 2007년부터 5년 연속 수입브랜드1위의 자리를 지키기도 했다.

sonamu@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