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과 함께’ 임현식-박원숙, 솜사탕 키스 재연 ‘기대만발’

  • ‘님과 함께’ 임현식과 박원숙이 솜사탕 키스를 재연한다. 3월 31일 방송되는 JTBC 재혼 미리보기 ‘님과 함께’에서는 임현식 박원숙 부부가 드라마 ‘그 겨울, 바람이 분다’의 조인성 송혜교 커플이 선보여 화제가 된 ‘솜사탕 키스’를 재연한다. 임현식과 박원숙은 봄맞이 회춘 데이트를 하기 위해 놀이동산…
Print Friendly

‘님과 함께’ 임현식-박원숙, 솜사탕 키스 재연 ‘기대만발’

‘님과 함께’ 임현식과 박원숙이 솜사탕 키스를 재연한다.

3월 31일 방송되는 JTBC 재혼 미리보기 ‘님과 함께’에서는 임현식 박원숙 부부가 드라마 ‘그 겨울, 바람이 분다’의 조인성 송혜교 커플이 선보여 화제가 된 ‘솜사탕 키스’를 재연한다.

임현식과 박원숙은 봄맞이 회춘 데이트를 하기 위해 놀이동산으로 향했다. 이날 임현식은 놀이동산에 처음 와본다는 아내 박원숙을 위해 가방을 들어주기도 하며 에스코트하는 등 사려 깊은 면모를 드러냈다. 이런 임현식의 배려에 ‘철벽 여사’ 박원숙 역시 다른 때보다 과감한 그의 스킨십을 스리슬쩍 받아주는 색다른 모습을 보였다.

이에 용기를 얻은 임현식이 휴식을 취하며 솜사탕을 먹고 있는 박원숙에게 다가가 드라마 ‘그 겨울, 바람이 분다’의 한 장면을 떠올리게 하는 ‘솜사탕 키스’를 시도했다. 박원숙은 평소보다 적극적인 그의 스킨십에 당황하면서도 보통 여자들과는 다른 독특한 반응을 보여 임현식을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배우 윤문식과 박해미를 초대해 집들이를 하는 ‘전설부부’ 이영하 박찬숙 부부의 이야기가 공개된다. 남편 이영하 때문에 골머리를 앓고 있는 박찬숙이 박해미에게 고민 상담을 하며 그간 감춰왔던 속내를 드러낼 예정이다.

속보팀 이슈팀기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