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마크장과 함께 하는 브랜드 론칭 성공적 마무리

배우 박해진이 디자이너 마크장과 함께하는 박해진 브랜드 론칭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박해진은 지난 25일 베이징에서 마크장과 함께 브랜드 론칭 프로모션을 진행했다. 이날 현장에는 200여 개의 언론 매체가 참석해 현지의 높은 관심을 입증했다.

박해진이 착용했던 드라마 속 의상이 중국 패션 업계를 강타하는 것은 물론, 그가 만드는 운동화와 스포츠웨어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에 박해진은 “트렌디한 감각을 살려 시장에 맞게 디자인할 것이다. 특히 내가 좋아하는 편안한 스타일의 의상을 고객들에게 권하고 싶다. 몸에 편한 옷이 가장 멋진 스타일”이라며 남다른 패션감각을 드러냈다.

이날 마크장은 “딸이 열성팬이라서 박해진을 알게 됐는데 남다른 패션 감각에 깜짝 놀랐다. 박해진은 스타일이 다른 옷을 믹스매치하거나 편안한 스타일속에 남다른 색감을 자랑한다. 그는 타고난 디자이너”라고 극찬했다.

또한 평소 박해진의 팬을 자처했던 여배우 황만이 참석해 축하 꽃다발을 증정했고, 그의 따뜻한 포옹을 얻어냈다. 황만은 중국에서 유명한 배우로 박해진을 만난 감격에 안쓰러울만큼 몸을 떨었고, 이 모습을 본 박해진은 포옹후에도 손을 놓지않고 위태로운 황만을 보호하며 포토타임을 마무리해 ‘글로벌 매너남’으로 등극했다.

네티즌들은 “박해진 브랜드 드디어 본격적으로 시작. 디자이너 변신 축하”, “마크장이 박해진 패션센스를 인정했네”, “황만 부축까지? 박해진 진짜 글로벌 매너남이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박해진은 중국에서 일정을 마무리하고 귀국해 오는 28일 첫 방송예정인 SBS 새 월화드라마 ‘닥터 이방인’ 촬영에 매진할 예정이다.
조정원 이슈팀기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