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르사유를 담은 삼성 UHD TV

佛 베르사유궁전 구석구석 공개안하는 숨은 명소까지
UHD 화질ㆍ85인치 대형 화면으로 전달…관람객 호평


[헤럴드경제=신상윤 기자]삼성전자가 세계적 문화 유산인 프랑스 파리 베르사유 궁전에 설치한 85(인치)형 초고해상도(울트라HDㆍUHD) TV(모델명 85S9)가 관람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31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타임리스 갤러리’ 디자인의 UHD TV ‘85S9’ 는 지난해 10월 베르사유 궁전 중앙홀 성당 앞에 설치됐다. 이 TV는 문화재 보호에 따라 일반인에게 공개하지 않고 있는 베르사유 궁전의 숨은 명소까지 UHD TV의 생생한 화질로 전달하고 있다. 베르사유 궁전 관람객은 연간 700만명에 달한다.

세계적 문화 유산인 프랑스 파리 베르사유 궁전을 방문한 관람객들이 삼성전자의 85(인치)형 초고해상도(울트라HDㆍUHD) TV(모델명 85S9)를 통해 상영되는 영상을 감상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궁전에서 만난 한 관람객은 “삼성 TV를 통해 베르사유 궁전의 아름다움을 더욱 자세히 볼 수 있었다”며 “직접 볼 수 없는 궁전의 구석구석을 UHD 화질로 마치 현장에 온 것처럼 경험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전용성 삼성전자 프랑스법인 전무는 “이번 전시는 프랑스의 자랑인 베르사유 궁전의 품위와 ‘타임리스 갤러리’ 디자인으로 TV 디자인의 새로운 장을 연 ‘85S9’의 아름다운 조합”이라며 “향후에도 다양하고 차별화된 문화 마케팅 활동을 통해 소비자의 풍부한 감성을 만족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