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이닝 완벽투’ 류현진을 커쇼로 만든 낮은 제구

  • [OSEN=조인식 기자] 경기 초반 잠시 흔들렸지만, 낮은 제구가 류현진(27, LA 다저스)을 살렸다. 류현진은 31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파크에서 열린 2014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미국 본토 개막전으로 관심을 모은 이 경기에서 류현진은 7이닝 3피…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