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원, ‘갑동이’ 촬영 현장 공개 ‘더욱 어려진 외모’

배우 김지원이 ‘갑동이’ 촬영 현장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김지원은 지난달 31일 자신의 미투데이를 통해 “마틸다방에 예쁘게 리폼된 점안액 소품 득템! 렌즈 때문에 눈은 건조하고 황사는 온다하고 싫다. 여러분도 황사 조심하세요”라는 글과 함께 케이블채널 tvN 새 금토드라마 ‘갑동이’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김지원은 더욱 어려진 외모를 과시하고 있어 눈길을 사로잡았다. 그는 극중 살인마에게 납치되는 비운의 웹툰작가 마지울로 분해, 활약을 예고하고 있다.


무엇보다 농도 짙은 미세 먼지가 지속되고 있는 요즘 그는 눈 관리를 위해 인공눈물까지 챙겨, 실제 제품인 ‘프렌즈 아이드롭’에 대한 관심 역시 급증되고 있다.

김지원의 눈 관리에 잇 아이템(It item)으로 꼽은 인공눈물은 자연 눈물과 가장 가까운 성분으로 이뤄진 인공눈물로 봄의 불청객인 미세 먼지에 눈을 보호하기 위해 유용한 의약품으로 정평이 나있다.

네티즌들은 “김지원, 새 드라마도 기대하고 있습니다”, “김지원이 쓰는 인공눈물 뭐지”, “눈이 정말 예쁜 김지원, 눈 관리도 남다르네” 등 다양한 반응을 나타내고 있다.

한편 김지원의 색다른 연기 변신이 예고 된 드라마 ‘갑동이’는 오는 4월 11일 첫 방송 될 예정이다.
조정원 이슈팀기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

김지원, ‘갑동이’ 촬영 현장 공개 ‘더욱 어려진 외모’

  • 배우 김지원이 ‘갑동이’ 촬영 현장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김지원은 지난달 31일 자신의 미투데이를 통해 “마틸다방에 예쁘게 리폼된 점안액 소품 득템! 렌즈 때문에 눈은 건조하고 황사는 온다하고 싫다. 여러분도 황사 조심하세요”라는 글과 함께 케이블채널 tvN 새 금토드라마 ‘갑동이’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