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경구-박해일, ‘나의 독재자’서 父子로 만난다

  • [OSEN=최나영 기자] 배우 설경구과 박해일이 부자(父子)로 이색 만남을 갖는다. 이들이 의기투합한 영화는 ‘나의 독재자’(이해준 감독, 제작 반짝반짝영화사)로 대한민국 최초의 남북 정상 회담을 앞둔 1970년대, 회담의 리허설을 위한 독재자 김일성의 대역으로 선택된 무명 연극배우와 아들의 이야기를 그려낸…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