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경, 여성 질투 불러일으키는 ‘청청 패션’ 공개

배우 신세경의 ‘청청패션’이 팬들의 부러움을 자아내고 있다.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4월 1일 오전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신세경의 광고 촬영 모습을 담은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신세경은 민소매 상의에 드러난 군살 없는 ’11자 팔 라인’으로 여성들의 부러움을 한 몸에 받았다.

상하의를 데님소재로 갖춰 입는 것을 뜻하는 일명 ‘청청패션’은 자칫 잘못하면 패션테러리스트가 되기 쉬운 스타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신세경은 투 톤 데님룩을 완벽히 소화하며 현장에서 감탄을 받았다.


이 같은 신세경의 굴욕 없는 ‘청청패션’의 비결은 다름아닌 꾸준한 운동을 통한 자기관리 덕이라는 전언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배우에게 체력관리는 필수적이다. 신세경이 자기 관리의 일환으로 운동을 시작해 재미를 붙였다. 영화 ‘타짜2: 신의 손’(가제) 지방 촬영 때도 간단한 운동기구를 손수 챙겨가는 등 지속적으로 운동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신세경은 영화 ‘타짜2: 신의 손’에서 여주인공 허미나 역을 맡아 촬영에 한창이다. 이 작품은 탄탄한 원작과 ‘과속 스캔들’, ‘써니’를 연출한 강형철 감독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으며 올 하반기 개봉 예정이다.
조정원 이슈팀기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

신세경, 여성 질투 불러일으키는 ‘청청 패션’ 공개

  • 배우 신세경의 ‘청청패션’이 팬들의 부러움을 자아내고 있다.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4월 1일 오전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신세경의 광고 촬영 모습을 담은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신세경은 민소매 상의에 드러난 군살 없는 ’11자 팔 라인’으로 여성들의 부러움을 한 몸에 받았다. 상하의를 데님소재…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