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선물’, 용의자는 왜 이보영을 살렸을까 ‘미궁’

  • [OSEN=박정선 기자] ‘신의 선물-14일’의 이보영이 용의자에게 납치 후 무사히 살아났다. 그럴수록 용의자의 의도는 미궁 속에 빠지고 있다. 31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신의 선물-14일’에서는 용의자에게 납치된 수현(이보영 분)이 무사히 풀려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수현은 정체 모를 용의자에게…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