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선물’, 정겨운까지 용의자?..누구도 믿을 수 없다

  • [OSEN=박정선 기자] ‘신의 선물-14일’의 정겨운이 의심 가득한 행동으로 용의선상에 올랐다. 31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신의 선물-14일’에서는 고의로 증거를 없애는 우진(정겨운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우진은 동찬(조승우 분)으로부터 용의자의 정체를 밝힐 만한 증거를 찾아오라는…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