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경, “치약, 샴푸, 세제…온라인 매출 급증”

[헤럴드경제=오연주 기자]온라인 채널의 급성장 속에 이제는 치약, 샴푸, 세탁세제 등을 온라인에서 구입하는 사람도 부쩍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애경(대표이사 고광현)은 지난해 온라인매출을 집계한 결과 2년 전에 비해 3배 이상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고 1일 밝혔다. 애경이 오픈마켓, 종합몰, 소셜커머스 등의 채널에서 판매한 2013년 매출은 254억원이었다. 이는 2011년 82억원에 비해 무려 209.8%나 성장한 것.

애경의 채널별 매출은 G마켓, 11번가 등 오픈마켓에서 67억원(2011년)에서 142억원(2013년)으로 2배 이상 성장했고, CJ몰, GS샵 등 종합몰에서는 13억원(2011년)에서 58억원(2013년)으로 4배 이상 성장했다. 특히 최근 높은 성장을 보이고 있는 소셜커머스의 경우 2011년 1억원 수준에서 2013년에는 50배 이상 늘었다.


애경은 이같은 온라인에서의 성과에 대해 온라인쇼핑에 익숙한 고객의 구매행태를 면밀히 분석해 그들의 구매성향에 맞는 제품구성 및 마케팅활동을 적극적으로 진행한 결과라는 평가다.

실제로, 2080치약은 기능성치약을 주로 구매하는 온라인소비자를 겨냥해 연령 및 생활습관에 따라 맞춤관리가 가능하도록 제품라인을 다양화하고 온라인마케팅 활동을 강화해 2013년 온라인 매출이 2011년 대비 6배 이상 성장했다.

또 케라시스샴푸는 가족공용 샴푸가 아닌 개인취향에 따른 샴푸를 구입하는 온라인소비자의 구매행태를 파악, 헤어타입별 제품구성 및 향, 디자인, 기능 등을 차별화 해 온라인매출이 동기대비 4배 이상 늘었다.

애경 마케팅부문 이석주 전무는 “치약, 샴푸, 세탁세제의 온라인시장이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것을 확인한 만큼 올해는 온라인 전용상품 출시, 신규 온라인채널 확장 등을 통해 전년대비 50% 이상의 매출 성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인터넷쇼핑 초창기 때의 20대 여성고객이 30~40대 주부가 되면서 해당 제품군의 핵심소비층으로 성장, 온라인 시장크기는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