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아 써니 이태원 데이트 “홍석천 가게 홍보?” 군침도네

[헤럴드생생뉴스] 소녀시대 윤아와 써니가 방송인 홍석천이 운영하는 음식점에서 찍은 사진을 올려 관심을 모았다.

지난 31일 써니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촬영하다 중간에 시간 나서. 오랜만에 융이와 외식 데이트. 석천 오빠 가게에서 완전 맛있게! 배부르게! 푸짐하게! 먹고 힘내서 다시 고고”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홍석천의 사진이 걸려있는 가게 내부를 배경으로 웃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다양하면서도 먹음직스러워 보이는 음식들이 시선을 끈다.

이에 홍석천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내 예쁜 동생들 소녀시대 써니와 윤아. 마이타이에서 폭풍 흡입. 너무 예쁘죠?”라며 이들과의 만남을 언급하기도 했다.

[사진=써니 인스타그램]

사진를 접한 누리꾼들은 "윤아 써니 이태원 데이트, 군침도네"  “윤아 써니 이태원 데이트 이걸 다 먹은 거?”, “윤아 써니 이태원 데이트 잘 먹는구나”, “윤아 써니 이태원 데이트 부럽다”, “윤아 써니 이태원 데이트, 빛이 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써니와 윤아가 속한 소녀시대는 지난달 30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 무대를 끝으로 미니앨범 4집 ‘미스터미스터’(Mr.Mr.)의 활동을 마무리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