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지찬 “내가 만든 곡을 이소라의 목소리로 듣는 것, 행복”

  • 가수 겸 작곡가 정지찬이 가수 이소라의 8집 음반의 타이틀곡을 작업한 소감을 밝혔다. 정지찬은 31일 오후 서울 강남구 대치동 마리아칼라스홀에서 진행된 가수 이소라의 정규 8집 음반 ’8′의 음감회에서 “제가 쓴 곡이 타이틀 넘버로 선택될지는 몰랐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번 음반의 타이틀곡인 ‘난 별’은 …
Print Friendly

정지찬 “내가 만든 곡을 이소라의 목소리로 듣는 것, 행복”

가수 겸 작곡가 정지찬이 가수 이소라의 8집 음반의 타이틀곡을 작업한 소감을 밝혔다.

정지찬은 31일 오후 서울 강남구 대치동 마리아칼라스홀에서 진행된 가수 이소라의 정규 8집 음반 ’8′의 음감회에서 “제가 쓴 곡이 타이틀 넘버로 선택될지는 몰랐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번 음반의 타이틀곡인 ‘난 별’은 이소라와 작업을 하면서 굉장히 이야기를 많이 한 내용이다. 가사 역시 이소라와 전화통화를 하면서 나눴던 대화들로 채워졌다”고 말했다.

이어 “곡이 완성된 후 제가 쓴 곡이지만, 이소라의 노래로 감상하는 느낌이 굉장히 좋았고 행복했다”고 벅찬 소감을 전했다.

이소라는 오는 4월 8일 온, 오프라인을 통해 정규 8집 음반 ’8′을 발표한다. 정식 발매 전임에도 예약 판매만으로 음반 판매 차트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음악 팬들의 기대를 입증했다.
김하진 이슈팀기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