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킹’ 이덕화, 욕망 가득 ‘야누스 얼굴’ 공개

배우 이덕화가 야누스 얼굴을 드러내며 시청자들의 기대를 모았다.

31일 MBC 새 주말드라마 ‘호텔킹’(극본 조은정, 연출 김대진 장준호) 측은 이덕화의 모습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온화한 표정의 이덕화가 이다해를 끌어안은 채, 욕망을 품고 있는 얼굴로 돌변해 눈길을 끈다. 그는 극중 ‘호텔 씨엘’ 부회장 이중구 역으로 열연을 선보이게 된다.


이중구는 평소에는 가장 낮은 곳에서 일하는 사람들까지 다정하게 챙기는 면모를 보이지만 누구보다 추악한 악마의 본성을 철저하게 숨긴 인물이다.

특히 ‘호텔 씨엘’ 회장의 자살 사건 이후 욕망의 발톱을 드러내면서 호텔 상속녀 아모네(이다해 분)와 호텔 경영권을 두고 양보 없는 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이덕화는 최근 인터뷰에서 “사실 이번 역할에 대해 준비 할 필요가 없다. 나에겐 악역의 피가 흐른다”며 남다른 자신감을 표한 바 있어 ‘이덕화 표 이중구’에 대한 기대감을 갖게 했다.

한편 ‘호텔킹’은 국내 유일의 7성급 호텔을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상속녀와 그를 위해 아버지와 철저한 적이 된 총지배인의 사랑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황금무지개’ 후속으로 오는 4월 5일 오후 9시 55분 첫 방송된다.
조정원 이슈팀기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