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JCC, 이색 취미 ‘버기롤링’ 공개 ‘액션스타 성룡 수제자 답네’

신인 아이돌 그룹 JJCC(더블JC)의 특별한 취미가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JJCC 공식 페이스 북과 트위터를 비롯한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온몸에 바퀴가 달린 롤러 수트(Roller Suit)를 입고 익스트림 스포츠 ‘버기롤링(Buggy-Rollin)’ 삼매경에 빠진 JJCC 멤버들의 사진이 공개됐다.

온몸으로 즐기는 인라인 스케이트라고 알려진 ‘버기롤링’은 금속 소재로 만들어진 수트 곳곳에 바퀴를 달아 다양한 동작으로 스케이팅을 즐기는 익스트림 스포츠로, 지난 2013년 개봉된 성룡-권상우 주연의 영화 ‘차이니즈 조디악’에서 재키찬(성룡)의 이동수단으로 소개되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공개된 사진 속 JJCC 멤버들과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는 외국인 남성은 장 이브라는 프랑스인으로 ‘버기롤링’의 창시자이자 영화 촬영 당시 성룡의 트레이닝을 담당한 인물이다.

JJCC 멤버들에게도 비법을 전수한 장 이브는 일반인들은 쉽게 따라 하기 어려운 ‘버기롤링’을 자유자재로 소화해내는 멤버들의 탁월한 운동신경에 감탄했다는 후문이다.

네티즌들은 “JJCC, 역시 액션스타 성룡 수제자답네”, “버기롤링! 위험해보이지만 재미있을 것 같다”, “JJCC 롤러슈트입고 무대에 서면 멋있을 것 같다”, “JJCC와 함께 버기롤링을”, “JJCC 취미도 남다르구나” 등 다양한 반응을 내비쳤다.

한편 JJCC는 성공적인 데뷔무대를 마치고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조정원 이슈팀기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

JJCC, 이색 취미 ‘버기롤링’ 공개 ‘액션스타 성룡 수제자 답네’

  • 신인 아이돌 그룹 JJCC(더블JC)의 특별한 취미가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JJCC 공식 페이스 북과 트위터를 비롯한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온몸에 바퀴가 달린 롤러 수트(Roller Suit)를 입고 익스트림 스포츠 ‘버기롤링(Buggy-Rollin)’ 삼매경에 빠진 JJCC 멤버들의 사진이 공개됐다. 온몸으로 즐기…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