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제작사 초록뱀미디어, 대만드라마 시장 전격 진출

[헤럴드경제=서병기 기자]한국 드라마제작사 ㈜초록뱀미디어가 오는 6월 대만 CTI TV(중천TV)를 통해 방송될 16부작 HD드라마 ‘Say, I love you‘의 공동제작에 나선다.

대만 CTI TV와 일본 니혼TV가 공동 출자한 대만의 드라마제작사 ‘흑검’과 ‘Say, I love you’를 공동 제작하기 위한 계약을 체결한 것.

드라마 ‘Say, I love you‘는 대만의 4대 천왕 중 한 명인 ‘하군상’과 최고의 중견배우 ‘임미수’가 출연을 확정 지은 작품. 4월부터 본격적인 첫 촬영을 시작할 예정이 다. 두 배우의 출연 소식이 알려진 후 이미 대만 내에서 흥행과 시청률이 기대되는 최고의 작품으로 꼽히는 등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사진제공=초록뱀미디어]

무엇보다 초록뱀미디어는 이번 대만 드라마 제작을 기점으로 중화권을 넘어 범아시아 시장에서 드라마 및 예능의 제작에 나설 예정. 이와 관련 중화권을 뜨겁게 달구고 있는 한류 바람을 이끌어갈 ‘한류 제작사’로의 도약을 예고하고 있다.

초록뱀미디어 관계자는 “이번 계약은 초록뱀미디어가 중화권 드라마 시장에 진출하는 신호탄이다. 아시아 시장에서 인기를 얻을 드라마 및 예능의 본격적인 제작도 추진할 것”이라며, “적극적인 중화권 시장 공략의 교두보를 마련하기 위해 대만의 방송사 GTV와 중국의 영화 및 드라마 제작사 Huace Film & TV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대만 CTI TV 드라마 편성과 GTV 및 중국 Huace Film & TV와의 양해각서 체결을 계기로 연간 2작품을 계획하고 있다”라며 “중화권 시장 진출이 또 한번의 터닝 포인트로 작용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대만 GTV는 대만의 대표적인 드라마 전문 케이블 TV 이며, 중국 Huace Film & TV는 2005년에 설립한 드라마 및 영화 제작사이자 중국 최초 드라마 제작 관련 상장기업 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