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뜨거운 네모’ CP “이경규, 여리고 다루기 쉬운 형”

  • [OSEN=선미경 기자] 종합편성채널 JTBC 새 예능프로그램 ‘한국인의 뜨거운 네모’의 여운혁 CP가 MC 이경규에 대해 “여리고 쉽게 우는 분”이라고 말했다. 여운혁 CP는 1일 오후 서울 중구 순화동 호암아트홀에서 열린 ‘한국인의 뜨거운 네모’(이하 뜨거운 네모) 제작발표회에서 이경규를 MC로 섭외한 이유 등을 밝…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