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어메이징 봄 ’첼린지 세일’

[헤럴드경제=한석희 기자]롯데백화점은 오는 4일부터 20일까지 17일간 ‘놀라움(Amazing)’을 주제로 2014년 ‘첼린지 세일(Challenge SALE)’을 진행한다.

롯데백화점은 이번 세일을 맞이해 모든 상품군에 걸쳐 10~50%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특히 따뜻한 날씨가 계속되면서 여름 상품의 구성비를 대폭 늘리고 이색적인 체험형 이벤트와 한층 강화된 프로모션을 진행하는 등 소비 트렌드에 따라 진화된 세일을 선보인다.

롯데백화점은 우선 지난 해보다 일찍 찾아온 따뜻한 날씨에 따라 봄 세일 기간 동안 여름 상품의 구성비를 지난해 40%에서 올해 60%로 대폭 늘렸다. 특히, 원피스, 블라우스 등 여성의류와 반팔 셔츠 및 티셔츠 등 남성의류는 여름 상품을 각각 30%, 40% 이상 늘렸다. 


패션 그룹과 연계해 봄 인기 상품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놀랄 만한 대형행사도 준비했다.

본점에서는 4일부터 9일까지 에고이스트, 플라스틱아일랜드, 매긴, LAP 등 인기 여성브랜드가 참여하는 ‘아이올리 패밀리세일’행사를 진행하고 원피스, 트렌치코트, 야상 등 총 60억 물량의 봄 인기 품목을 최대 80%할인 판매한다. 같은 기간 노원점에서는 SOUP, 스위트숲, 비지트인 뉴욕 등 ‘동광 패션 그룹전’을 진행하고 총 10억 물량을 최대 80% 할인 판매한다.

롯데백화점은 세일을 맞이해 전 점포에서 대규모 와인박람회도 진행한다.

특히, 이번 행사에서는 2014 한국 주류대상에서 화이트 부문 대상을 수상한 ‘1865쇼비뇽블랑’, ‘에피카쇼비뇽 블랑’ 등 비롯한 시원한 청량감으로 무더운 날씨에 인기 있는 화이트와인 물량을 전년보다 30%이상 늘리고 최대 76% 할인판매한다. 또 ‘랭고아베이’, ‘알파카’, ‘프롤로고’ 등 인기 와인 20만병을 1만원 초특가에 판매하고, 스크래치, 단종상품 및 5000원 이하 와인을 (전점 8만병) 한정 판매하는 줄서기 상품전을 진행한다. ‘1945년산 샤또 무똥 로칠드’, ‘53년 샤또 라뚜르’, ‘59년 오브리옹’ 등 희귀와인도 준비했다.

롯데백화점은 봄 세일을 맞아 다양한 차별화 혜택도 준비했다.

우선, 장기화되는 경기불황에 한층 업그레이드된 사은 행사를 진행한다. 롯데백화점은 세일 기간동안 주차별로 구매금액에 따라 ‘코미카랜드 도자기세트’, ‘알레르망 차렵이불’, ‘키친아트 냄비세트’, ‘그린모아 샐러드볼 세트’ 등 프리미엄 사은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또 4일부터 13일까지 화장품, 레저ㆍ스포츠, 가전ㆍ가구ㆍ주얼리ㆍ시계 등 혼수 상품군 구매시 구매 금액에 따라 롯데 상품권을 증정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설레는 봄을 맞이해 다양한 즐거움을 전달하기 위한 이색적인 체험형 이벤트도 준비했다.

롯데백화점은 영화 ‘어메이징 스파이더맨2’와 함께 세일 기간 동안 영화를 활용한 세일 홍보 영상을 제작해 온라인, 모바일을 통해 배포하고 영상을 시청한 고객 2000명을 대상으로 개봉 이전에 프리미어 시사회를 진행한다. 또 본점, 잠실점, 노원점에서는 ‘스파이더맨 Fair’를 열고 가면, 피규어 등 관련 상품을 판매하는 팝업 스토어를 열 계획이다.

롯데백화점의 새로운 모델인 김수현, 소녀시대와 함께하는 놀라운 이벤트도 선보인다.

본점을 포함한 롯데백화점 6개 점포에는 새로운 모델인 ‘김수현’과 ‘소녀시대’의 이미지를 활용한 포토존을 구성한다. 포토존에서 찍은 사진을 당사 페이스북에 업로드하면 추첨을 통해 아이패드 mini, 소녀시대 4집 미니앨범 사인CD, 엔젤리너스 아메리카노 쿠폰등 다양한 사은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타겟에 따라 차별화된 맞춤형 쇼핑 행사도 준비했다.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10~20대 영 고객을 위한 ‘Amazing Festival’을 테마로 영 프라이데이 행사를 진행한다. 오는 20일까지는 가을 윤달 영향으로 증가하는 웨딩 고객을 대상으로 ‘웨딩 페스티벌’을 진행한다.

롯데백화점 이완신 마케팅부문장은 “지속적인 경기불황에 지친 국민들을 위해 파격적인 할인행사, 이색적인 이벤트 및 한층 고급화된 사은품 등 ‘놀라운’ 세일을 만들고자 다양한 측면에서 준비했다”며 “향후에도 상품을 할인 판매하는 일반적인 세일 개념을 넘어 다양한 즐길 거리를 선보이는 진화된 세일을 만들기 위해 도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