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빵 터진’ 정재영-현빈

  • [OSEN=백승철 기자] 2일 오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역린’ 제작보고회에서 정재영과 현빈이 웃음을 터트리고 있다. 영화 ‘역린’은 정조 즉위 1년, 왕의 암살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살아야 하는 자, 죽여야 하는 자, 살려야 하는 자들의 엇갈린 운명과 역사 속에 감춰졌던 숨막히는 24시간…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