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나라장터 엑스포’ 참가…소비전력 절감ㆍ정보보안 솔루션 제안

“공공조달 환경에 최적화된 제품으로 부가가치 창출 지원”
커브드 UHD TVㆍ갤럭시노트 프로 12.2 등 신제품도 선봬

[헤럴드경제=신상윤 기자]삼성전자는 2~4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공공 조달 전시회 ‘2014 코리아 나라장터 엑스포(KOPPEX 2014)’에 참가한다고 2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공공 조달 시장 최대 이슈인 소비전력 절감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다.

노트북에서 전력 소모가 많은 시간에 배터리 전력을 사용해 전력 피크치를 낮춰 주는 솔루션,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 인증을 받은 DVM S 제품, 국내 최초 고효율 기자재 인증을 획득한 GHP(가스히트펌프)제품, 실외기 한대로 바닥 난방과 온수를 제공하는 EHS(에코히팅시스템) 등이다. 

삼성전자가 2일부터 4일까지 3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공공조달 전시회 ‘2014 코리아 나라장터 엑스포(KOPPEX 2014)’에 참가한다. 삼성전자 모델이 전시회에서 삼성전자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또 공공시장 주요 화두 중 하나인 정보보안 이슈를 지원할 모바일 보안 플랫폼 ‘녹스(KNOX) 2.0’도 선보였다. ‘녹스 2.0’은 삼성전자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안드로이드 운영체계(OS) 기반의 모바일 보안 플랫폼으로 사용자 환경과 보안기능을 한층 향상시켰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조달등록제품 뿐만 아니라 삼성전자의 다양한 제품도 전시했다. 곡면을 통해 압도적인 몰입감을 선사하는 ‘삼성 커브드 UHD TV’, 309.7㎜ 대화면과 다양한 오피스 문서작업 지원으로 업무용 태블릿에 최적화된 ‘갤럭시 노트 프로 12.2’, 최대 3개의 콘텐츠를 한 화면에서 구동할 수 있는 95(인치)형 대형 모니터 등 전 품목에 걸쳐 신제품을 선보인다.

전시된 솔루션들을 좀 더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체험이벤트도 준비돼 있다. 


‘게이밍 엑서사이즈(Gaming Exercise) 존’에서는 화면 사이 간격이 3.5㎜인 초슬림 베젤 대형모니터(55형) 9대로 구성된 비디오월을 통해 게임기반의 실내체육을 더욱 실감나게 경험할 수 있다. 또 ‘무인 프린팅 키오스크’에서 티머니(T-money) 카드 출력을 통해 경품 응모를 하는 등 관람객이 직접 참여해 제품과 솔루션을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삼성전자는 업무환경에 최적화된 다양한 솔루션과 제품으로 고객들에게 새로운 비즈니스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이를 통해 정부부처가 새로운 경쟁력과 부가가치를 창출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