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커피 코리아, 4월 ‘지구촌 봉사의 달’ 에 150가지 봉사활동

[헤럴드경제=오연주 기자]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 이석구)는 스타벅스의 ‘지구촌 봉사의 달(Global Month of Service)’인 4월 한 달 동안 한국 진출 15주년을 기념해 1500명의 스타벅스 자원봉사자가 150개의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2일 리턴맘 바리스타들과 함께 아기 돌보기 봉사활동을 시작으로 전국 600여 매장의 파트너들이 85 NGO단체들과 연계해 총 5000시간의 봉사시간을 목표로 다양한 봉사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스타벅스의 ‘지구촌 봉사의 달’ 캠페인은 창립 40주년이었던 2011년부터 시작해서 올해로 4회째를 맞이한다.

주요 봉사활동으로는 4일 신입직원 106명의 용인노인복지관 어르신 돌보기, 8일 스타벅스 임직원과 협력업체, 고객 300명의 서울숲 공원돌보미 활동, 16일 장애인 인식개선 캠페인, 19일 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 어린이들과 함께 하는 농촌체험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15일 서울광장에서는 기사용한 종이컵 10개를 모아오는 시민에게 스타벅스 텀블러 1개를 무료로 제공하고, 일회용 컵과 커피 찌꺼기를 재활용해 꽃화분을 함께 만드는 환경 캠페인을 펼친다. 


전국 64개 주요 도시의 600여 매장에서는 각 지역사회단체와 연계하여 문화재 가꾸기, 하천 정화 활동, 재능기부 커피 세미나, 영아 돌보기 등의 다양한 봉사활동들을 한 달 내내 이어갈 예정이다.

이석구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대표는 “올해에도 스타벅스는 100여개의 NGO 및 지역사회단체와 함께 연간 3만 시간이 넘는 봉사활동을 통해 영업이익의 3%를 사회공헌 기금으로 집행할 예정”이라고 밝히고 “특히 한국 진출 15주년을 맞아 사회책임 경영을 비롯한 진실된 지역사회 공헌을 통해 사회에 긍정적 변화를 이끌어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지구촌 봉사의 달(Global Month of Service)’을 전개하고 있는 스타벅스는 2015년까지 전세계적으로 100만 시간의 자원 봉사 활동을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지구촌 봉사의 달’에 참여를 원하거나, 자세한 내용을 보기 원하는 고객은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홈페이지(www.istarbucks.co.kr)를 방문하면 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