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왔다!장보리’ 오연서, “경상도 출신..전라도 사투리 헷갈려”

  • [OSEN= 정유진 기자] 배우 오연서가 전라도 사투리 연기를 하며 겪는 고충을 털어놨다. 오연서는 1일 오후 서울 중구 장충동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 크리스탈 볼룸에서 열린 MBC 새 주말드라마 ‘왔다! 장보리’ 제작발표회에서 극 중 구수한 전라도 사투리를 구사하는 것에 대해 “내가 원래 경상도 사람이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