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왔다! 장보리’ 김지훈 “허당 검사, 즐기면서 연기하겠다!”

  • 배우 김지훈이 두 번 연속 검사 역할을 맡은 소감을 전했다. 김지훈은 1일 오후 서울 중구 장충동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에서 열린 MBC 새 주말드라마 ‘왔다! 장보리’(극본 김순옥, 연출 백호민) 제작발표회에서 “전작에 이어 또 검사 역을 맡았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사실 직업만 같았지. 전…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