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관,’내 공 속도를 체감해 봐!’

  • [OSEN=목동, 손용호 기자] 1일 목동야구장에서 벌어진 ’2014 한국야쿠르트 세븐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두산 선발 유희관이 힘차게 공을 뿌리고 있다. 리그 최고의 화력을 뽐내는 넥센 타선에 맞서 호르헤 칸투(32, 두산 베어스)가 다시 한 번 홈런 파티에 나선다. 칸투는 1일부터 목동…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