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앨범 인기 더불어 전국투어 콘서트도 ‘순항 중’

가수 임창정이 정규 12집 앨범의 인기와 함께 첫 전국투어 콘서트 준비도 순조롭게 진행 중이다.

임창정은 오는 5월부터 데뷔 후 처음으로 서울, 부산, 대전, 전주, 인천, 광주 등지에서 전국투어 콘서트 ‘흔한 노래… 흔한 멜로디…’를 연다.

지난 3월 28일 전국투어의 첫 공연인 서울콘서트 티켓오픈시 오픈 5분만에 VVIP석과 VIP석이 매진되고 이후 티켓오픈 3일만에 대부분의 티켓이 매진에 임박해 95%의 티켓판매율을 보이며 인기를 얻고 있다.


지난 달 20일 5년 만에 정규 12집을 발표하고 타이틀곡 ‘흔한 노래’ 공개 후 국내 모든 음원차트 1위를 석권하고 현재까지도 차트 상위권을 유지하는 등 좋은 성적을 거둔 바 있어 음반과 콘서트 모두 흥행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며 그 인기를 실감케 하고 있다.

임창정은 오는 5월 23일과 24일 양일간 잠실 올림픽공원 내 위치한 SK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리는 서울 콘서트를 시작으로 7월까지 부산, 대전, 전주, 인천, 광주 등을 도는 전국투어 콘서트를 연다.

이번 콘서트에는 임창정의 히트곡들과 국내 톱 스타들이 게스트 출연을 예고하고 있어 팬들의 기대를 얻고 있다.

한편 임창정은 지난 달 20일 정규 12집을 발표하고 타이틀곡 ‘흔한 노래’로 활발한 활동 중에 있다.
조정원 이슈팀기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