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역’ 최철순-이상협-안일주, “강원과 승강PO 가장 기억에 남아”

  • [OSEN=김희선 기자] 상주 상무(대표이사 이재철)를 이끌어 왔던 주축 선수들이  전역을 신고했다. 이상협, 최철순, 안일주는 1일 부대에서 전역 신고를 마치고 사무국에 들러 인사를 전했다. 선수들은 지난 시간에 대한 이야기를 통해 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을 “강원FC와 승강 플레이오프”라며 입을 모…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