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지희 “할리우드 진출하는 게 꿈이에요”[인터뷰]

  • [OSEN=강서정 기자] 올해 16살, 중학교 3학년. 어렸을 때부터 사회생활을 시작해서일까. 마냥 어린아이 같아 보이지만 자신의 미래에 대해, 연기에 대해 생각하고 말하는 걸 보니 어른 못지않다. 참으로 기특한 배우다. 얼마 전 JTBC 드라마 ‘우리가 사랑할 수 있을까’(이하 우사수)를 끝낸 진지희는 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