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해수,’반드시 막아내야만 한다!’

  • [OSEN=잠실, 민경훈 기자] 1일 오후 잠실구장서 열린 ’2014 한국야쿠르트 세븐 프로야구’ LG 트윈스와 SK 와이번스의 홈 개막전, 6회말 무사 주자 1,3루 LG 조윤준 타석에서 마운드에 오른 SK 진해수가 힘차게 공을 뿌리고 있다. 이 날 경기에서 LG과 SK는 각각 류제국과 레이예스를 선발로 내세웠다. 이날 경…
Print Friendly